홈플러스 하이브리드 채널 ‘홈플러스 스페셜’, 연말 창고 대 개방

‘쇼핑 블랙버스터’ 15개 스페셜 점포로도 확대 전개

0
1638

창고형 할인점도 연말 할인경쟁에 뛰어든다. 미중 무역전쟁으로 움츠러든 경기와 치솟는 생활물가 탓에 소비심리가 위축되자 저렴한 대용량 상품까지 더 싸게 내놓기로 한 것이다.

홈플러스(사장 임일순)는 연말까지 목동점, 동대문점, 대구점 등 전국 15개* ‘홈플러스 스페셜’ 점포에서 인기 대용량 상품을 파격적인 가격에 판다고 13일 밝혔다. 12월 한 달간 대대적으로 전개하는 ‘쇼핑 블랙버스터’ 할인 행사를 스페셜 점포로 확대하는 개념이다.
스페셜점포: *대구, 서부산, 목동, 동대전, 안산고잔, 가양, 시화, 동대문, 청주성안, 대구상인, 분당오리, 순천풍덕, 전주완산, 광주하남, 인천연수.

‘홈플러스 스페셜’은 슈퍼마켓에서부터 창고형 할인점까지 각 업태의 핵심 상품을 한 번에 살 수 있는 ‘하이브리드 디스카운트 스토어(Hybrid Discount Store)’다. 이번 행사를 통해 홈플러스는 꼭 필요한 만큼 조금씩 사는 1인가구뿐 아니라 가성비 높은 대용량 상품을 선호하는 자영업자, 연말 홈파티를 위해 대량으로 식품을 구매하는 고객의 물가 부담도 대폭 낮춘다는 목표다.

우선 19일까지 주요 신선식품을 저렴하게 마련해 호주산 불고기(앞다리 100g) 990원, 충주사과(3.5kg 박스) 1만2900원, 프리미엄 마운틴 바나나(1.6kg 송이, 제휴카드 할인) 2890원, 양념 돼지목심(1kg 원산지별도표기) 7990원, 해동 자숙 랍스터(3마리 500g 내외 캐나다산) 2만9900원, 킹크랩(2kg 내외, 러시아산) 9만9900원, 채끝살(미국산 100g, 제휴카드 할인)은 2990원에 판다.

행사 기간에 따라 생닭(마리 15~16일) 1790원, 컵라면 60여 종(15~16일) 2+1, 쨈과 스프레드 40여 종(15~16일) 1+1, 구강청결제 20여 종(15~16일) 1+1, 핸드워시 10여 종(15~16일) 1+1, 염모제 30여 종(13~16일) 1+1, 면도용품 40여 종(15~16일) 1+1 등 파격 할인도 진행한다.

홈파티에 곁들일 먹거리와 주방용품도 저렴하게 내놨다. 올어바웃푸드 냉장 간편식 2개 구매 시 10% 할인, 세계맥주 4캔(대) 9400원, 몽블랑제 크리스마스 케이크(제휴카드 할인) 10% 할인, WMF 프라이팬(24cm 제휴카드 할인) 3만4900원, 키친아트 에그팬 2종(31cm 4구, 제휴카드 할인) 각 9900원이다.

아이들을 위한 상품 혜택도 키웠다. 이유식 및 어린이 간식 2개 이상 구매 시 30% 할인, 어린이 구강용품 1+1, 유한킴벌리 하기스(제휴카드 할인)는 40% 할인 판매한다. 8대 카드 구매 고객 대상 완구는 최대 반값에 판다. 레고 100여 종 각 4100원~13만5000원, 인기 완구 30여 종 각 1만3100원~5만5900원이며, 10만원 이상 결제 시 2만원 상품권도 증정한다.
8대 카드: 신한,삼성,국민,NH,씨티,전북,광주,현대.

삼성전자, LG전자, 대유위니아, 테팔, 필립스 등 브랜드 소형가전 및 진열가전 대방출 행사도 열어 TV, 건조기, 냉장고, 세탁기, 에어컨, 주방가전, IT 액세서리 등을 저렴하게 팔고, 최대 50만원 상품권 증정, 제휴카드 캐시백 및 10개월 무이자 할부 등의 혜택도 제공한다.

홈플러스 조서연 마케팅전략팀장은 “홈플러스 스페셜은 대구점(6/27) 오픈 후 열흘에 하나꼴로 점포를 늘리며 15호점(인천연수점, 11/30)을 돌파했으며,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40% 이상 느는 등 고객 반응도 뜨겁다”며 “스페셜 고객들의 끊임 없는 성원에 보답하는 한편 장바구니 물가 안정과 내수 진작에도 기여하고자 이번 행사를 기획했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