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야니, 스타일 아이콘 선미와 함께한 FW 화보 공개

0
80

뉴욕 어반 스트리트 & 에스닉 패션 브랜드 오야니(ORYANY)가 뮤즈 선미와 함께한 2019 FW 화보를 공개했다.

‘오야니즘(ORYANISM)’이라는 대표 컨셉 아래 진행된 이번 시즌 광고 캠페인은 브랜드 뮤즈 선미로 대변하는 오야니의 리얼리즘(REALISM), 맥시멀리즘(MAXIMALISM), 에디티즘(EDITISM)을 각 컨셉별 이색적인 화보로 담아냈다. 오야니즘이란 브랜드명 ‘오야니’에 태도나 사고방식을 뜻하는 ‘–ism’을 붙여, 이 시대 유스컬처를 대표하는 패션컬트로서의 오야니를 의미한다.

공개된 화복 속 선미는 다양한 컨셉을 자신만의 스타일로 소화하며, 그녀만의 눈빛과 표현력으로 완벽한 비주얼을 연출했다.

오야니는 이번 캠페인을 통해 어썸 그린(AWESOME GREEN), 더스티 무브(DUSTY MAUVE), 섀도우 옐로우(SHADOW YELLOW). 미스티 네이비(MISTY NAVY) 등 다채로운 색감의 신상품을 소개하며 다가오는 가을 시즌 트렌드 컬러를 제안했다. 특히 브랜드 스테디셀러 제품인 테일러 라인의 헤리티지를 현대적으로 재해석하여 출시되는 테일러 엣지 시리즈는 올 시즌 오야니의 주력 아이템으로 손꼽힌다.

오야니의 19 FW 컬렉션은 브랜드 특유의 에스닉 로고를 강조한 테일러 라인 외에도 2030세대를 타겟으로 한 모던하고 트렌디한 디자인의 벤틀리 크로스바디, 에이미 토트 등의 제품들을 보강하여 새롭게 선보일 예정이다.

핸드백 컬렉션과 함께 출시되는 슈즈 라인은 기존의 스니커즈, 드라이빙 슈즈에 이어 레더 앵클 부츠라인까지 확대되어 공개된다.

오야니는 앞으로도 트렌디하고 감각적인 디자인의 백, 슈즈, 의류 컬렉션을 선보이며 글로벌 토탈 패션 브랜드로서의 입지를 강화할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