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월드타워·몰, 3년 간 1억명 다녀갔다

0
1706
3년만에 누적방문객 1억명이 넘어선 롯데월드타워∙몰 전경

롯데월드타워몰이 오픈 3년 만에 방문객 1억명을 넘어섰다. 이는 우리나라 전체 인구가 두 번씩 방문한 셈이자 2001년 개항한 인천국제공항이 4 6개월여만에 누적 여객 1억명을 달성했던 시기보다 빠르다.

롯데물산에 따르면 지난 2014 10월 오픈한 롯데월드몰의 2015년 방문객은 2800만명으로, 2016 3300만명, 올해 3900만명으로 매해 꾸준한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특히 롯데월드타워가 오픈한 4월 이후 100일 만에 누적방문객 1000만명을 돌파, 일평균 방문객도 12만명으로 40%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주요 시설 별로 살펴보면 2014년 롯데월드몰과 함께 오픈한 롯데월드 아쿠아리움은 약 300만명 이상 방문했으며, 지난 4월 개관한 전망대 서울스카이는 오픈 7개월만인 10월 말 입장객 100만명 돌파를 앞두고 있다. 롯데시네마 월드타워점도 연간 300만명 이상의 관객이 방문하는 국내 최대 영화관으로 자리매김했다.

이러한 바탕에는 몰링에 중점을 둔 롯데월드몰의 MD와 집객을 위한 이벤트, 국내 최대높이를 자랑하는 롯데월드타워의 개관이 더해졌기 때문이다. 롯데월드몰은 오픈과 함께 패션과 라이프스타일을 결합한 패션매장을 대거 선보이고, 지역 맛집을 유치하는 등 차별화된 MD를 선보여 쇼핑객들의 발길을 이끌었다.

롯데월드타워몰은 오픈 3주년을 기념해 10월 한달 동안 다양한 고객 감사 행사를 진행한다. 지난 3일부터 롯데월드타워 월드파크 잔디광장에서는 할로윈을 맞아안녕! 라인프렌즈 X 크랙 앤 칼전시를 진행 중이다.

롯데월드타워 월드파크 잔디광장에서 전시 중인 ‘안녕! 라인프렌즈 x 크랙 앤 칼’
롯데월드타워∙몰에서 쇼핑과 행사를 즐기고 있는 방문객들의 모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