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프렌즈, 패션 플랫폼 ‘라인프렌즈 크리에이터’ 글로벌 런칭

0
127

글로벌 크리에이티브 스튜디오 라인프렌즈(LINE FRIENDS)가 9월 19일, 소비자가 자신만의 취향과 라이프스타일에 맞춰 패션 아이템을 직접 제작할 수 있는 온라인 커스터마이징 패션 플랫폼 ‘라인프렌즈 크리에이터(LINE FRIENDS CREATOR, creator.linefriends.com)’를 유럽을 제외한 글로벌 전역에 런칭했다.

‘라인프렌즈 크리에이터’는 자신을 표현하는 것을 좋아하고, 스스로의 개성을 중시하는 밀레니얼 세대들의 니즈를 반영해 라인프렌즈에서 선보이는 새로운 온라인 패션 플랫폼이다.

그 동안 라인프렌즈는 독보적인 크리에이티브 역량을 바탕으로 자사의 캐릭터 특징과 매력을 담은 일러스트와 그래픽 등 다양한 아트워크를 제작, 공식 SNS에서 공개하며 밀레니얼들의 뜨거운 반응과 인터렉션을 일으켜왔다.

이번 ‘라인프렌즈 크리에이터’를 통해 라인프렌즈는 전 세계 밀레니얼 소비자들에게 지금까지 선보여왔던 독창적인 콘텐츠를 제품으로 만날 수 있는 기회는 물론, 원하는 제품을 직접 나만의 스타일로 만드는 재미와 함께 색다른 제품 경험의 기회를 확대 제공할 예정이다.

‘라인프렌즈 크리에이터’는 오리지널 캐릭터 라인업인 ‘브라운앤프렌즈’부터 글로벌 밀레니얼 인기 캐릭터 ‘BT21’ 등 자사의 캐릭터IP를 활용한 다양한 테마의 아트워크를 제공, 소비자들이 자신의 개성과 취향을 손쉽게 표현할 수 있는 크리에이티브한 방법을 제안한다.

또, 티셔츠와 맨투맨, 후디, 캔버스 백, 휴대폰 케이스 등 다양하고 트렌디한 패션 아이템에 적용할 수 있도록 구성되어 ‘OOTD(Outfit of the Day)’, ‘데일리룩’, ‘기분코디’ 등 다양한 패션 컨셉을 연출할 수 있도록 선택의 폭을 넓혔다.

제작 방법은 간단하다. 의류나 패션잡화 등 원하는 제품 카테고리를 선택한 후, 컬러와 소재, 디자인 패턴 및 캐릭터 아트워크 등을 각자의 취향에 맞게 고르거나, 전문 디자이너가 디자인한 제품을 그대로 선택할 수도 있다.

특히, 선택한 아트워크를 기본형, 스티커, 일러스트 등 다양한 테마로 제공해 소비자가 아트워크 크기부터 제품 내 배치, 다른 아트워크의 조합까지 자유롭게 조정할 수 있어 제작 가능한 디자인이 무궁무진하다. 전세계 어디서든 ‘라인프렌즈 크리에이터’에 접속만 하면, 간편하게 ‘세상에서 단 하나뿐인 나만의 패션 아이템’을 만들 수 있는 것이다.

이에 더해, 올해 4월 BT21의 가족 및 친구, 라이벌, 과거와 미래 등을 공개해 폭발적인 반응을 일으켰던 새로운 세계관  ‘BT21 UNIVERSE’의 새 캐릭터들도 ‘라인프렌즈 크리에이터’에서 처음으로 제품으로 구현할 수 있게 되었다. 이 외에도 ‘오피스’, ‘스포츠’ 등 상황별 테마나 BT21 베이비 휴대폰 케이스 등도 라인프렌즈 크리에이터에서 최초 공개되며, SNS상에서는 플랫폼 오픈 전부터 뜨거운 호응과 기대가 이어지고 있다.

라인프렌즈 관계자는 “자신만의 개성을 중시하고, 이를 적극적으로 드러내는 요즘 밀레니얼 세대들에게 패션 아이템은 자신을 표현하는 대표적인 방법”이라며, “많은 분들이 라인프렌즈 크리에이터를 통해 공개되는 위트와 개성 넘치는 아트워크를 활용해 매일 매일 기분에 따라 자신의 취향과 일상을 표현할 수 있는 트렌디한 코디를 완성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한편, ‘라인프렌즈 크리에이터’는 라인프렌즈의 기존 캐릭터뿐 아니라 새로운 캐릭터들을 활용한 독창적인 아트워크를 지속 업데이트 하고 다양한 영역으로 제품군을 확대, 전세계 밀레니얼들과 긴밀히 소통해 나가며 글로벌 밀레니얼 대표 패션 플랫폼으로서 자리잡을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