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M, 영국 니트웨어 ‘프링글 오브 스코틀랜드’ 콜라보레이션!

0
204

글로벌 브랜드 H&M이 영국 니트웨어 브랜드 ‘프링글 오브 스코틀랜드(Pringle of Scotland)’와 함께한 색다른 콜라보레이션 제품을 선보였다. ‘프링글 오브 스코틀랜드(Pringle of Scotland)’는 유서 깊은 브랜드로 이번 콜라보레이션을 통해 스포티함을 가미한 니트웨어 라인이 출시됐다.

특히 ‘프링글 오브 스코틀랜드’의 시그니처인 아가일 체크 패턴과 자카드를 한층 더 새롭게 활용하여 디자인 되었는데, 주 아이템으로는 다양한 소재와 디자인의 스웨터 제품이며, 니트 드레스, 후드티, 레깅스, 비니 등도 함께 출시하여 애슬레저 룩으로 연출하기에도 제격이다.

또한, 머스터드, 그레이 등 가을 느낌을 주는 컬러에 강렬한 애시드 옐로우로 포인트를 주어 생동감 있는 컬러감이 특징이며, 재활용 폴리에스테르와 오가닉 코튼 등 지속가능한 소재를 포근한 울과 부드러운 비스코스 소재와 함께 사용하여 반려견과 커플룩을 연출할 수 있도록 동일한 프린트와 컬러를 사용한 강아지를 위한 스웨터도 선보였다.

한편, ‘프링글 오브 스코틀랜드 x H&M (Pringle of Scotland x H&M) 컬렉션’은 10월 3일부터 온라인몰과 주요 20개 매장에서 만나볼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