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리티, 저스트 마이 사이즈 ‘캐시미어 수피마 슬리머’ 런칭

0
22

글로벌 라이프스타일 전문기업 ‘그리티’가 전개하는 편안한 코튼 보정 언더웨어 브랜드 ‘저스트 마이 사이즈(Just My Size)’가 2019년 FW 프리미엄 신제품으로 ‘캐시미어 수피마 슬리머’를 런칭한다. 저스트 마이 사이즈 ‘캐시미어 수피마 슬리머’는 오는 9일(수) 밤 10시 45분 롯데홈쇼핑에서 생방송을 통해 단독으로 선보일 예정이다.

이번 신제품은 ‘왕의 섬유’, ‘섬유의 보석’이라고 불리는 캐시미어와 ‘면의 캐시미어’로 잘 알려진 수피마 코튼을 혼방해 만든 슬리머로, 소재부터 남다른 프리미엄 언더웨어다. 캐시미어는 부드러운 촉감과 가벼우면서도 탁월한 보온성으로 오랫동안 최고급 겨울 의류 소재로 각광받고 있지만, 가격이 비싸고 속옷 소재와 혼방이 쉽지 않아 속옷에서는 잘 활용되지 못했다. 하지만 저스트 마이 사이즈는 캐시미어와 수피마 코튼을 최적으로 혼방해, 극강의 보온성과 부드러운 촉감으로 피부가 건조해져 예민해지기 쉬운 가을, 겨울철에 쾌적하게 착용할 수 있는 보정속옷으로 ‘캐시미어 수피마 슬리머’를 새롭게 개발했다.

특히, 저스트 마이 사이즈가 사용한 캐시미어 소재는 캐시미어 중 가장 고급으로 분류되는 이너 몽골리안 캐시미어(내몽고산 캐시미어)로 보온성이 뛰어나고 더욱 가볍다. 더불어 최근 동물권과 자연주의 트렌드로 ‘착한 소재’를 선택하려는 소비자들을 위해, 1년에 한 번 산양이 털갈이를 할 때 자연스럽게 소량 채취하는 방식인 ‘착한 캐시미어’로 잘 알려진 이너 몽골리안 캐시미어를 채택한 점도 눈에 띈다.

이번 저스트 마이 사이즈 ‘캐시미어 수피마 슬리머’는 보정 웨어의 대표 브랜드 제품답게 탄탄하고 편안한 보정력까지 갖췄다. 부드러운 소프트 몰드가 가슴 부위의 압박 없이 가볍고 편안하게 감싸주며, 풀 커버리지 스타일의 가슴 컵이 안정적으로 가슴을 받쳐주어 자연스러운 볼륨감을 살려준다. 또한 신축성이 뛰어난 라이크라 파워 넷(Lycra power net) 소재 적용으로 복부 부위를 매끄럽게 감싸주어 어느 각도에서나 슬림한 핏을 연출해 준다. 세트로 구성된 슬리머 팬티도 하이웨이스트 스타일로 하복부를 탄탄하게 잡아줘 군살을 정리해준다.

그리티의 상품기획을 총괄하는 조혜선 전무는 “저스트 마이 사이즈는 미국 내 플러스 사이즈 여성을 위해 시작된 브랜드로 내 몸에 꼭 맞는 맞춤 속옷을 입은 듯 편안한 코튼 보정 웨어 라는 점이 특징이자 장점”이라며 “이번 신제품 ‘캐시미어 수피마 슬리머’는 특히나 최고급 천연 섬유인 내몽골 캐시미어와 수피마 코튼을 혼방해 입는 순간 차이를 느낄 수 있으며 가을은 물론 겨울까지 따뜻하고 편안하게 입을 수 있는 보정웨어로 손색 없다”고 설명했다.

이번 저스트 마이 사이즈의 신제품 ‘캐시미어 수피마 슬리머’는 로즈 와인, 살몬 베이지, 달리아 퍼플, 로맨틱 블랙 4가지 컬러로 출시된다. 모던하고 우아한 드레스가 연상되는 디자인으로 자켓이나 가디건, 외투 등 안에 입으면 스타일리쉬한 이너웨어로도 연출 가능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