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욘드클로젯 ‘고태용 디자이너’ 제33회 섬유의 날 기념 장관상 수상

2018년 우수 기업 브랜드 및 국내외 컬렉션과 전시 등 다양한 활동 인정

0
83

비욘드클로젯(Beyond Closet)의 고태용 디자이너가 제33회 섬유의 날 기념식에서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상을 수상했다.

한국섬유산업연합회는 1987년 11월 11일 국내 산업 사상 단일 업종 최초로 섬유 수출 100억 불을 달성한 날을 기념하고 지속적인 섬유 산업 발전을 도모하기 위해 매년 11월 11일을 섬유의 날로 지정했다. 이를 기념하여 섬유 산업 발전에 기여한 공로가 큰 모범 섬유인을 선발 및 포상하고 그 공로를 치하하며 섬유인의 화합과 결속을 다지기 위한 행사를 매년 개최하고 있다

11월 11일(월) 서울 대치동 섬유센터에서 진행된 제33회 섬유의 날 기념 행사에는 섬유 패션업계 임직원과 각계 주요 인사가 참석해 섬유 패션산업 발전에 이바지한 업체와 유공자에 대한 포상을 통해 한 해 동안의 노고를 격려했다. 특히, 이 날 비욘드클로젯은 2018년 우수 기업 브랜드 선정 및 국내외 컬렉션과 전시 등 다양한 대외 활동을 인정받아 장관상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고태용 디자이너는 2008년 비욘드클로젯 런칭과 함께 최연소 서울컬렉션 데뷔로 주목을 받았다. 매 시즌 아메리칸 클래식과 프레피 룩을 기반으로 하여 새로운 룩을 선보이며 한국 외에 파리, 뉴욕, 중국, 홍콩 등 해외 컬렉션을 진행하고 있다. 지난 달에는 성수동에 위치한 서울숲에서 브랜드 런칭 이후 첫 오프쇼를 진행하여 2020 SS 컬렉션을 선보인 바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