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백화점, ‘아머스포츠’와 함께 ‘체험형 레져 팝업 스토어’ 운영

0
145

롯데백화점이 오는 2월 28일(금)부터 3월 11일(수)까지 13일간 본점에서 국내 최초로 세계적인 스포츠 용품 브랜드인 ‘아머스포츠’와 함께 ‘체험형 레져 팝업 스토어’를 운영한다.

이번 팝업스토어는 ‘자연에서 일상으로(Nature To Urban)’라는 주제로 테니스 라켓ㆍ슈즈ㆍ스마트워치 등 스포츠 레져 관련 상품들을 선보이는 행사로, 윌슨(Wilson)ㆍ순토(SUUNTO))ㆍ살로몬(SALOMON) 등 ‘아머스포츠’의 시그니쳐 브랜드들이 참여한다.

롯데백화점이 이처럼 ‘아머스포츠’ 행사를 진행하는 것은 최근 건강에 대한 국내 소비자들의 관심이 늘어나면서 운동과 관련된 상품에 대한 수요도 함께 증가하고 있기 때문이다. 실제로, 문화체육관광부의 2019년 국민생활체육조사에 따르면 국민생활체육 참여율(최근 1년간 일주일에 1회 이상 규칙적으로 체육활동 참여 비율)은 2014년 54.8%에서 2019년 66.6%로 증가했다.

또한, ‘아머스포츠’는 국내에서도 인지도가 높은 브랜드를 보유하고 있지만, 그동안 스포츠 용품 멀티샵 등에 상품 공급만 해왔을 뿐 공식 매장을 통해 고객들과는 직접 소통하지 못했다. 이러한 아쉬움을 해결하기 위해 아머스포츠는 롯데백화점과 함께 공식 매장 국내 오픈을 준비 중이며, 오픈에 앞서 팝업스토어 형식의 행사를 진행하게 된 것이다.

이번 ‘아머스포츠’ 팝업스토어에서 판매되는 상품들은 국내에 최초로 선보이는 상품들과 함께 함께 윌슨ㆍ순토ㆍ살로몬 3개 브랜드의 시그니쳐 상품들을 판매한다.

우선, 세계적인 브랜드 ‘윌슨(Wilson)’에서는 특별 에디션 상품들을 판매해 나만의 취향이 담긴 라켓을 제작할 수 있는 ‘커스텀 라켓’을 현장 구매 시 10% 할인 혜택을 제공하며, ‘테니스 라켓 ‘울트라 100 V3.0 라켓’을 23만9000원에 선보인다.

또한, 미국의 가장 위대한 농구 코치로 추앙 받는 ‘존 우든’을 기리기 위해 바타(BATA)와 윌슨의 콜라보로 탄생한 스페셜 에디션 상품을 한정 수량으로 선보여 ‘윌슨 X 바타 존 우드 농구화(15개 한정)’를 20만원에, ‘윌슨 X 바타 존 우드 클래식 로우탑(30개 한정)’을 15만원에 판매한다.

스포츠 스마트워치로 잘 알려진 ‘순토(SUNTO)’의 상품들도 한정 수량으로 준비해 ‘순토 7+순토 3 패키지(100개 한정 수량)’ 및 ‘순토7+구글 AI스피커 패키지(100개 한정 수량)’를 각 70만원에, ‘순토 9 바로 레드 기프트 팩’을 74만1300원(30개 한정 수량)에 선보인다.

더불어, 글로벌 아웃도어 스포츠 브랜드인 살로몬(Salomon)은 최근 해외에서 트레일 러너 뿐만 아니라 패션 피플들에게 큰 인기를 얻고 있는 살로몬의 하이앤드 브랜드 살로몬 어드밴스드(Salomon Advanced) 라인과 보리스 비잔 사베리(11 by Boris Bidjan Saberi), 후미토 간류(Fumito Ganryu) 등 해외 유명 디자이너 브랜드와 협업으로 큰 화제가 된 살로몬 콜라보레이션 라인을 국내 최초로 직접 선보인다.

롯데백화점 손상훈 남성스포츠팀 바이어는 “세계적인 스포츠 용품 브랜드를 보유한 ‘아머스포츠’의 팝업스토어를 국내 최초 오픈한다”며, “늘어나는 운동에 대한 국내 소비자들의 관심을 고려해 향후에도 롯데백화점 고객을 위한 행사를 유치해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