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리티, 프리미엄 애슬레저 브랜드 ‘위뜨(huit)’로 신사업 본격화

위뜨 아시아 상표권 인수 후 1년 준비, 2월 10일 온오프 유통망 동시 오픈

0
346
라이프스타일 기업 그리티가 프리미엄 애슬레저 브랜드 ‘위뜨’를 지난 2월 10일 서울 강남에 매장을 열면서 정식 런칭 했다.

라이프스타일 전문기업 그리티(GRITEE,Inc.)가 신규사업부문 강화 일환으로 프랑스 프리미엄 브랜드 ‘위뜨(huit)’를 국내에 정식 런칭했다. 그리티는 국내외 애슬레저 시장확대에 발맞춰 2018년부터 위뜨의 아시아 브랜드 상표권 인수 작업에 본격 착수하면서 국내 런칭을 위해 오랜 기간 공들여왔다. 지난해 4월에는 패션쇼를 개최해 대표적인 디자인 비주얼을 선 공개하며 본격적인 스포츠 패션시장 진출을 알렸다.

위뜨는 프랑스어로 숫자 ‘8’을 의미하는 것과 동시에 무한대를 상징한다는 뜻을 지닌 53년 전통의 프랑스 프리미엄 브랜드다. 고퀄리티의 핏(Fit)과 최상의 퍼포먼스(Performance)를 모두 살린 하이엔드 ‘핏포먼스(Fitformance)’ 웨어를 표방하는 브랜드다.

여성의 몸에 편안한 의류를 지속적으로 연구해온 기술력을 바탕으로 여성들의 무한한 가능성과 자유, 성취감 등을 지지한 브랜드로 잘 알려져 있다.

위뜨는 레깅스부터 상의 탑, 슬립, 스포츠누디 퓨징 브라와 팬티, 양말, 헤어밴드, 요가 타올 등 다양한 제품 군이 점이다.

위뜨는 ‘애슬레저’ 트렌드가 지속됨에 따라 일상과 레저의 경계를 허물고 트렌디한 스타일을 추구하는 2535세대의 밀레니얼 여성들을 타깃으로 해 감각적인 기능성 스포츠 웨어에 유니크함을 더한 점이 특징이다. 또한 높은 기술력과 입체적인 패턴, 아름다운 핏, 편안한 착용감 등의 강점을 통해 여성들의 자신감과 성취감을 찾아주는 차별화된 브랜드로 전개한다는 계획이다.

프리미엄 소재와 기능성 원단을 사용한 고급 라인은 물론, 기본 레깅스부터 상의 탑, 슬립, 스포츠누디 퓨징 브라와 팬티, 양말, 헤어밴드, 요가 타올 등 다양한 제품 군까지 폭넓게 선보일 방침이다.

그리티는 한국은 물론 세계적으로 급팽창하고 있는 애슬레저 시장에서 위뜨를 아시아를 대표하는 메가 브랜드로 성장시켜 스포츠 분야에서도 입지를 공고히 한다는 전략이다. 그 첫 단계로 지난 2월 10일 위뜨 런칭과 함께 온라인과 오프라인 판매 채널을 동시에 오픈했다. 따라서 위뜨몰(www.huit8.co.kr)과 서울 강남과 신사동 가로수길 매장 2곳에서 위뜨의 프리미엄 애슬레저 제품을 직접 만나볼 수 있게 됐다.

그리티 2사업본부장 김신호 전무는 “라이프스타일 전문기업으로써 핵심 소비층으로 급부상하고 있는 밀레니얼 세대 공략을 목표로 높은 기술력과 디자인, 스타일리시한 감성을 아우르는 새로운 콘셉트의 하이엔드 스포츠브랜드 ‘위뜨’를 선보이게 됐다”며 “이번 정식 런칭에 앞서 지난해 패션쇼를 통해 브랜드와 디자인 콘셉트를 선 공개 한 후 그간 상품 개발에 공을 들여 왔다. 국내 스포츠웨어 시장에서 독보적인 브랜드로 성장한 후 다음으로 아시아 시장 진출도 검토하고 있다”고 포부를 밝혔다.

한편, 그리티는 지난해 17년간 이어온 사명을 엠코르셋에서 ‘주식회사 그리티(GRITEE, Inc.)’로 변경하고, 언더웨어에 집중했던 기존 사업에서 벗어나 애슬레저와 패션, 화장품, 온라인 플랫폼 사업으로 확장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