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 매일 신고 싶은 슈즈, YY의 2020년 SS시즌 콜렉션 공개

0
266
율이에(YY by YUUL YIE)'에서 새롭게 리브랜딩 된 'YY(와이와이)'

디자이너 이선율이 전개하는 슈즈 레이블 율이에(YUUL YIE)의 세컨드 브랜드 ‘와이와이 바이 율이에(YY by YUUL YIE)’에서 새롭게 리브랜딩 된 ‘YY(와이와이)’가 2020년 SS시즌 새로운 콜렉션을 공개했다.

YY는 ‘YIEYIE’의 줄임말로 YIE는 율이에(YUUL YIE)의 ‘YIE’에서 따왔다. 디자이너 브랜드만의 유니크한 감성과 가치, 베이직한 디자인과 합리적인 가격대의 데일리 슈즈를 모토로 하는 YY는 유니크한 클래식함과 트렌디함을 동시에 지닌 율이에의 콘셉트는 그대로 유지하되 보다 심플하고 웨어러블한 디자인에 집중한다.

여기에 이번 시즌을 기점으로 유연한 사고와 위트를 더해 브랜드의 아이덴티티를 확고하게 구축하고 YY만의 문화를 가진 브랜드로 전개할 계획이다. 2020년에는 라인을 확장하여 데일리 슈즈 콜렉션 이외에도 여성 의류와 액세서리, 리빙 굿즈 등 다양한 카테고리 안에서 YY만의 감성을 만날 수 있다.

YY의 20SS 시즌은 모던하고 미니멀한 디자인에 YY만의 유니크한 디테일이 포인트다. 심플한 라인과 페미닌한 키튼 힐에 레드와 옐로우 등 매력적인 봄빛 컬러를 더했다. 매니쉬한 무드의 스퀘어 토 뮬과 굽이 인상적인 초커 뮬 등 매일 매일 신고 싶은 아이템들로 가득하다.

특히 네크리스를 연상시키는 크리스탈 큐빅 장식의 메리제인 샌들은 2020년 SS시즌 시즌 키 아이템으로 평범한 데일리룩도 드라마틱한 분위기로 만들어 줄 것이다. 이번 시즌부터 새롭게 출시되는 콜렉션은 ‘Y.00’부터 순차적으로 카운팅 되어 이름 붙여진다.

YY의 2020년 SS시즌 콜렉션은 율이에의 자사몰과 성수동 플래그쉽 스토어, W 컨셉에서 만나볼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