쥬스식스, 설탕 바꾸고 30% 매출 신장

0
282

망고식스·디센트를 운영하는 케이에이치컴퍼니(대표 강훈)의 쥬스 브랜드 ‘쥬스식스’가 시도한 당줄이기 캠페인이 매출신장까지 이어지는 성공적인 사례를 만들어냈다. 

케이에이치컴퍼니는 지난달 ‘쥬스식스’의 주스류 전 제품에 사용되는 감미료를 일반 설탕에서 자일로스 설탕으로 교체한 결과 전월 대비 30%의 매출 상승을 기록했다고 23일 밝혔다. 자일로스 설탕 교체는 쥬스식스가 업계 최초로 시도했다. 

자일로스 설탕은 체내 당 흡수를 약 40% 줄여주는 프리미엄급 설탕으로 최근 당에 민감한 젊은층을 중심으로 인기를 얻고 있는 제품이다. 자작나무, 메이플 등에서 추출한 자일로스 성분을 원료로 한다. CJ제일제당의 연구결과에 따르면 혈당 상승도 39.9%(0~30분) 억제한다고 알려졌다. 

쥬스식스는 최근 당이 비만의 원인이라는 연구결과를 접한 소비자들의 이슈에 발빠르게 대응한 전략으로 과감하게 설탕을 교체함으로써 30%라는 매출 신장을 이뤄냈다. 쥬스식스는 이와 같은 이슈 타겟 마케팅에 힘입어 망고식스에 이어 중국 진출을 앞두고 있다. 

강훈 케이에이치컴퍼니의 대표는 “품질 개선을 위한 과감한 시도가 좋은 사례를 남긴 것 같아 기쁘다”며 “앞으로도 업계를 선도하는 멋진 시도로 소비자 충족에 앞장서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