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BC마트, 지구의 날 맞아 친환경 캠페인 ‘내일의 발걸음’ 전개

0
168

국내 최대 슈즈 멀티 스토어 ABC마트(대표 이기호)는 지구의 날을 맞아 친환경 캠페인 ‘내일의 발걸음’을 전개한다고 23일 밝혔다.

ABC마트는 친환경을 넘어 필환경을 요구하는 시대 흐름에 맞춰 실질적으로 환경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방법에 대해 지속적으로 고민해왔다. 이에 이번 지구의 날을 맞아 ABC마트와 고객이 함께 환경오염의 심각성을 인지하고 환경보호 활동에 동참하자는 취지의 친환경 캠페인 ‘내일의 발걸음’을 기획하게 됐다. ABC마트는 이번 캠페인을 시작으로 친환경 경영을 확대하고 지속가능한 미래 만들기에 앞장설 계획이다.

‘내일의 발걸음’ 캠페인의 첫 활동으로 ABC마트는 일부 매장 내 친환경 종이 쇼핑백을 도입했으며 5월 중으로 전 매장에 확대할 예정이다. 온라인 제품 배송 시에는 비닐 포장지 대신 친환경 종이 포장재만 사용한다.

ABC키즈마트에서는 소비자 편의와 환경적인 측면을 고려해 생분해성 친환경 비닐로 제작한 비닐 쇼핑백을 도입한다. 매장 내외부 연출 및 진열에 활용되는 소품들도 허니콤보드, 코르크, 에코보드 등 친환경 소재의 제작물로 교체한다. 사은품 역시 환경친화적인 제품으로 변경했으며 구매 고객에게 4월 29일부터 재고 소진 시까지 친환경 소재로 제작된 스케치북과 색연필 세트를 증정한다.

이 밖에도 필환경 시대에 걸맞은 ‘컨셔스 패션(Conscious Fashion)’을 선보이고자 소재 선정부터 제조공정까지 친환경적이고 윤리적으로 생산된 제품들만 모인 ‘에코 조닝’을 새롭게 마련했다. 이곳에서는 친환경 브랜드 베자(Veja)의 스니커즈부터 폐플라스틱을 재활용한 리보틀 소재로 만든 팀버랜드(Timberland) 부츠, 재활용된 코튼을 사용한 컨버스(Converse) 스니커즈 등 다양한 스타일의 신발 및 의류를 한자리에서 만나볼 수 있다.

ABC마트는 이외에도 다양한 방식의 친환경 경영을 실천해 나가고 있다. 사무실에서 일회용 종이컵 사용을 금지하고 다회용 컵 사용을 장려하고 있으며 일회용품 및 플라스틱 제품 사용을 줄이고 있다. 또한 매장 내 우천 시 사용되던 우산 비닐을 없애고 매장 입구에 우산빗물제거기를 비치했다. 현재 일부 매장에서 시범 운영 중이며, 전국 매장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ABC마트 관계자는 “전 세계적으로 ‘필(必)환경’ 트렌드가 지속됨에 따라 ABC마트도 환경 보호 활동에 동참하고자 친환경 캠페인 ‘내일의 발걸음’을 전개하게 됐다”라며 “앞으로도 일상 속에서 실천할 수 있는 다양한 환경보호 활동들을 꾸준히 고안하고 실천하여 건강하고 지속가능한 미래를 만들기에 앞장서 나가겠다”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