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콘텐츠진흥원(콘진원), 온라인 콘텐츠 수출애로 상담센터 개설

0
146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박양우)와 한국콘텐츠진흥원(원장 김영준, 이하 콘진원)은 정보통신산업진흥원, KOTRA, 한국무역협회,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과 협업하여 코로나19 확산으로 해외진출에 어려움을 겪는 국내 콘텐츠 기업의 애로사항을 해소하기 위한 온라인‘콘텐츠수출애로상담센터’를 운영한다.

유관기관과의 협업·공조로 콘텐츠 수출에 어려움 겪는 기업들에 맞춤형 솔루션 제공

해외진출을 희망하는 국내 콘텐츠 기업에게 수출 애로사항이 생길 경우, 콘텐츠수출마케팅 플랫폼(WelCon, 이하 웰콘) 홈페이지의 ‘콘텐츠수출애로상담센터’를 통해 온라인으로 상담 신청을 할 수 있다. 접수된 신청은 각 협업 대응체계를 통해 수출지원 기관에 공유되며, 해당하는 기관에서 수출 애로사항 해소를 신속하고 효율적으로 지원한다.

해당 서비스는 수출 애로사항을 콘텐츠 장르, 대상 국가에 따라 구분하고 각 수출지원기관으로부터 알맞은 지원 사업을 안내 받거나 해당 분야 국내·외 전문가를 통해 무료 상담을 제공받을 수 있다. 또한, 상담을 신청한 희망기업에 한해 관련 분야 전문가와 화상상담도 가능하다.

웰콘, 포스트코로나 시대를 위한 콘텐츠 온라인 수출 허브로 발돋움

코로나19 확산에 따라 수출시장을 직접 방문하고, 바이어와 만날 수 있는 대면 비즈니스 기회가 감소하면서 국내 콘텐츠 기업의 해외 진출 비즈니스 어려움은 계속 될 것으로 예상된다. 이에 콘진원은 웰콘을 해외시장 정보와 해외 바이어 정보 등을 종합적·체계적으로 제공할 수 있는 콘텐츠 수출 허브로 확대, 발전시켜 나간다는 계획이다.

콘진원 해외사업본부 박승룡 본부장은“지금처럼 비대면이 일상화되는 상황에서 콘진원은 온라인‘콘텐츠수출애로상담센터’을 통해 콘텐츠 기업의 수출애로사항을 적극 해소하고, 해외거점을 통한 온라인 수출 상담회 등 관련 사업들을 하반기부터 단계적으로 추진해나갈 계획이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