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안비토로시’ 아시아 시장 확장, 신세계백화점 대구점 매장 오픈

0
36

이탈리아를 대표하는 하이엔드 슈즈 브랜드 ‘지안비토로시(Gianvito Rossi)’가 신규 매장을 오픈했다. 지안비토로시는 아시아 시장 확장에 발맞춰 하이엔드 쇼핑의 최종 종착지인 신세계 백화점의 대구 점에 단독 매장을 새롭게 오픈한다고 밝혔다.

9월 11일 새로 문을 연 대구 부티크는 갤러리아 서울 부티크를 잇는 한국의 두 번째 매장으로, 한국 유통망을 강화시켜 명품 시장 내 입지를 넓히고자 하는 지안비토로시의 의지를 보여준다.

매장 디자인 콘셉트는 밀라노를 베이스로 활동하는 파트리샤 우르퀴올라(Patricia Urquiola) 협업하여 개발하였으며, 전체적으로 화려하게 피어나는 꽃잎을 연상시키는 신세계 그랑슈(Grand Shoe) 콘셉트에 맞게 우아함을 살렸다. 정교한 직선과 물결을 이루는 곡선은 지안비토로시만의 은밀하고 사적인 공간을 돋보이게 하며 브랜드의 시그니처인 더스티 핑크 색감으로 공간을 표현했다.

비스포크 가구들로 좌석 공간을 채운 독특한 레이아웃은 매끈한 사이드 테이블과 곡선을 그리는 머스타드 컬러의 벨벳 ‘러브 미 텐더(Love Me Tender) 소파’, 버건디 컬러의 ‘블루미(Bloomy) 레더 암체어’ 를 포함했다.

또한 벽에 골드로 광택을 낸 선반과 파우더를 흩뿌린 유리 패널을 사용하여 수직적인 메탈 구조물을 배치해 디자이너의 상징적인 형상들로 프레임을 채웠으며 투명하게 비쳐 보이는 소재들을 이용해 신비로운 매력을 살렸고, 매장 전반적인 분위기에 세련미를 더했다.

지안비토로시 매장만의 고유한 분위기를 간직한 이 공간은 우아함, 여성스러움, 모던함은 물론 흠잡을 데 없는 품질과 장인정신까지, 가장 가치있게 여기는 코드들을 철저히 반영했다.

한편 대구 매장은 지안비토로시의 홍콩, 도쿄, 오사카, 싱가포르, 서울 매장에 이어 아시아에서 10 번째이자, 전 세계 27 번째 매장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