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도, ‘멀티포트 메커니컬 스켈레톤’ 리미티드 에디션 국내 한정판 런칭

0
111

희소성, 역사 그리고 기술력의 정수인 스위스 워치 브랜드 미도(MIDO)에서 최초로 스켈레톤 디자인의 남성 워치인 멀티포트 메커니컬 스켈레톤 리미티드 에디션(Mechanical Skeleton Limited Edition)을 다가오는 10월 5일 온라인 갤러리아 몰을 통해 선 런칭 판매한다.

미도의 멀티포트는 스타일과 본질, 기능, 심미성의 완벽한 조화를 이루며, 다이얼의 독특한 제네바 스트라이프는 하버브리지의 서스펜션 케이블을 연상시킨다. 지난 85년간 제작되어 온 멀티포트 콜렉션의 강인함과 탁월한 수명은 시간이 지나지 않아도 변치 않는 작품으로 정의한다.

신비로운 미를 발산하는 특별한 이 멀티포트 에디션은 세련된 블랙 PVD 코팅 처리된 지름 44mm의 부식과 마모에 강한 첨단 티타늄 케이스로 구성되어 더욱 매니시한 느낌을 발산한다. 다이얼 내부는 밸런스 스프링 스켈레톤에 콘센트릭 링이 퍼져나가는 디자인으로 강렬한 블랙과 제네바 스트라이프로 장식되었고, 메커니컬 스켈레톤의 플레이트는 기어트레인의 예술적인 움직임을 보여준다.

디자인과 더불어 기능적인 면에서도 높은 소장가치를 지녔는데, 6시 방향의 다이아몬드 커팅 스몰 세컨 핸즈와 화이트 수퍼 루미노바로 장식된 3면 시침과 분침은 무브먼트의 캔버스에서도 돋보인다. 테크니컬 블랙 패브릭 소재의 스트랩에는 티타늄 핀 버클이 장착되어 있으며 최대 10바(10미터/330피트)의 방수기능을 제공한다.

국내 30피스 한정된 수량으로만 만나볼 수 있는 이 모델은 10월 5일에 온라인 갤러리아 몰 선 런칭 진행 후 10월 12일부터 전국 미도 매장에서 구매가 가능하며 각 피스 마다 고유번호가 새겨진 인증서와 함께 전용 박스에 담겨 제공되며, 희소성을 선호하는 타임피스 애호가들에게 매력적인 아이템이 될 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