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백화점, 설 맞아 완판 예감 ‘17大 실속 설 선물 세트’ 선보여

0
175

롯데백화점이 설 대목을 맞아 고객과 파트너사에게 더 큰 혜택을 제공하는 특별한 선물 세트를 선보인다.

롯데백화점은 설 선물 세트 행사 기간인 1월 18일(월)부터 2월 10일(수)까지 파트너사와 공동 기획한 ‘17大 실속 설 선물 세트’를 판매한다. 지난 추석에 처음 선보인 본 행사는 판매 10일만에 거의 모든 품목이 완판될 정도로 고객들에게 좋은 반응을 얻은 바 있다.

이에 올 설에도 롯데백화점은 파트너사와 함께 완판을 목표로 정육, 농ㆍ수산, 건강 등 7가지 카테고리 중 명절 선물로 꾸준한 인기를 얻었던 17가지 품목들을 엄선해 지난 추석 대비50% 이상 확대한 2만여 세트, 총 15억 물량을 준비했다. 또한 판매 마진은 최대 50%까지 인하해 파트너사의 부담을 줄여줌과 동시에, 고객들에게는 양질의 상품을 시중가 대비 20~50% 할인된 저렴한 가격으로 제공할 계획이다.

우선, 지난 추석 귀성 대신 선물 세트를 보내는 고객들에게 선호도 높았던 한우와 호주산 소고기 등 정육 세트 3종(각 1000세트)을 30% 할인된 실속가에 선보인다. 대표 품목으로는 ‘암소한우 등심 혼합세트(2Kg)’ 25만원, ‘호주산 블랙오닉스 알뜰로스세트(2Kg)’ 9만8000원, ‘블랙마켓 등심혼합세트(2Kg)‘ 11만 9000원 등이 있다.

0015

또한, 수산 세트로는 ‘영광 굴비세트 7호’ (1.1Kg, 10미/1,500세트)가 50% 할인된 10만원에 판매되며, 제주 특산물 세트 중 베스트 상품인 ‘옥돔ㆍ은갈치 특선 세트’(400gㆍ600g/500세트)는 17% 할인된 10만원에 판매한다.

0115

청과 및 농산 세트로는 사과, 배, 한라봉으로 구성된 ‘특선 3종 혼합세트, 마카다미아 등 견과류 5종으로 구성된 ‘리치팜너트 버라이어티 세트’, 곶감과 홍시 두가지 식감을 동시에 느낄 수 있는 ‘정과원 영동 반건시 세트’를 할인 판매한다.

롯데백화점 전일호 식품팀장은 “행사 상품을 대상으로 판매 마진을 최대 50%까지 인하해 중소 파트너사들에게 실질적인 지원을 해줌과 동시에 고객들이 양질의 선물세트를 합리적인 가격에 구입할 수 있도록 준비했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