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와이엔블랙야크, GS리테일과 친환경 사업 위한 업무 협약 체결

0
51

㈜비와이엔블랙야크(회장 강태선, 이하 블랙야크)가 국내에서 사용된 페트병으로 친환경 제품 생산 및 유통 모델 개발을 위해 ㈜GS리테일(대표 허연수)과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19일(금) 오후 서울 블랙야크 양재 사옥에서 진행된 협약식은 강준석 블랙야크 전무, 김종수 GS리테일 전무 등 양사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이번 협약으로 블랙야크의 폐트병 자원 순환 시스템이 1만 5,000여 점포를 보유한 GS리테일의 유통 시스템과 합쳐져 친환경 제품의 생산부터 유통까지 다양하게 활용할 수 있을 전망이다.

특히, 블랙야크의 기술력과 GS리테일의 유통망을 활용해 친환경 콜라보 제품을 출시하는 등 활발한 행보를 보일 것으로 기대된다. 여기에 페트병의 수거부터 친환경 제품 판매까지 한번에 진행돼 자원 순환의 거점으로 활용될 계획이다.

강준석 전무는 “시장성, 상품성을 높인 친환경 제품을 생산하고 그 가치가 실질적인 소비로 이어질 때 자원 순환이 지속 가능할 수 있다”며 “편의점 등 소비자들이 자주 이용하는 유통망을 보유한 GS리테일과 이번 협업은 친환경 제품의 생산, 유통, 그리고 가치 경험을 일상 생활 속에서 확산할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블랙야크는 기존의 재생 폴리에스터 패션 상품이 수입 페트병 원료에 의존하고 있던 문제점을 개선하기 위해 정부, 지자체, 기업들과 협력해 국내 폐페트병 재활용에 앞장서고 있다. 지난해에는 ‘K-rPET(케이-알피이티) 재생섬유’를 활용한 티셔츠를 국내 최초로 출시했으며, 올해는 자켓, 팬츠 등 다양한 제품 군으로 점차 확대해갈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