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물산 패션부문, 라이프스타일 브랜드 ‘뱀포드’ 첫 매장 오픈

0
172

삼성물산 패션부문이 올 들어 본격적인 뷰티ㆍ라이프스타일 사업에 박차를 가했다. 삼성물산 패션부문의 클린 뷰티 전문 편집숍 레이블씨(Label C)는 유기농, 동물복지, 지속가능성에 대한 철학에 바탕을 둔 친환경ㆍ유기농 라이프스타일 브랜드 ‘뱀포드(BAMFORD)’의 첫 매장을 오픈했다고 25일 밝혔다.

레이블씨는 깨끗한(Clean) 아름다움을 표방하는 브랜드를 선별(레이블;Label)해 소개한다는 취지에서 이름이 명명됐고, 세계 주요 뷰티숍에서 판매하는 검증된 상품을 큐레이션해 소개하는 클린 뷰티 전문 편집숍이다.

레이블씨의 대표 브랜드 뱀포드는 이번에 밀레니얼 세대와 골드 시니어 세대가 공존하는 여의도에 위치한 ‘더현대서울’ 백화점 2층에 174m2 (약 52평) 규모로 화장품, 의류, 잡화, 스파(SPA) 서비스를 제공하는 토탈 라이프스타일 스토어를 오픈했다.

특히 레이블씨는 지속가능하고 건강한 삶을 추구하는 브랜드 뱀포드를 통해 바디케어ㆍ스킨케어 등 뷰티 상품과 친환경 소재를 활용한 의류 및 라이프스타일 상품을 선보였다. 바디워시, 로션, 샴푸, 샤워오일은 성분에 따라 보태닉ㆍ제라늄ㆍ로즈ㆍ자스민 등 4개 라인으로 구성했고, 페이스오일, 수분크림, 세럼, 엘릭서 등은 기능에 따라 라이프ㆍ어웨이크ㆍ레스토어ㆍ퓨리티 등 4개 라인으로 출시했다.

또 샴푸ㆍ세안제, 바디워시, 향수 등 남성 그루밍 라인도 운영한다.  모든 뷰티ㆍ스파 상품들은 천연ㆍ유기농 성분으로 제작됐고, 인증 절차가 까다롭기로 유명한 영국 유기농 인증기관 ‘토양협회(Soil Association)’로부터 천연ㆍ유기농 인증을 획득했다.

또한 뱀포드는 고급 친환경 천연 소재에 특화된 패션 상품 및 창립자 ‘레이디 캐롤 뱀포드’의 유기농 철학이 반영된 라이프스타일 상품을 판매한다.  리넨, 코튼, 캐시미어 등 친환경 고급 소재를 사용한 편안한 실루엣의 아우터, 셔츠, 원피스, 이너, 팬츠 등의 의류와 스카프, 타탄백, 캔들, 티컬렉션 등의 라이프스타일 상품이 판매되고 있다.

뱀포드는 천연ㆍ유기농 스파 상품을 이용한 페이셜케어, 바디케어 서비스로 구성된 스파 프로그램을 제공한다. 명상ㆍ사운드힐링 등 몸ㆍ마음ㆍ정신 건강을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을 별도로 마련해 라이프스타일 전반을 아우르는 웰니스(Wellness) 문화를 전파할 계획이다.

이재홍 해외상품1사업부 그룹장은 “친환경과 지속가능성을 추구하는 뱀포드의 국내 첫 매장에서 상품 뿐 아니라 스파, 힐링 프로그램 등을 제공할 계획이다” 라며 “뱀포드를 시작으로 클린 뷰티 편집숍 브랜드 레이블씨의 브랜딩을 강화하고, 소비자 경험을 확대할 수 있도록 다양한 유통 전략을 펼쳐나갈 것” 이라고 말했다.

영국 자연주의 토탈 뷰티 브랜드 뱀포드는 ‘지속가능하고 건강한 삶(Sustainable and Holistic Living)’을 핵심 가치와 철학으로 삼고 있다. 신체적인 건강함 뿐 아니라 정신적, 영적 건강함을 모두 추구하는 생활 방식을 추구한다.

뱀포드는 유기농 농장을 직접 운영하는 것을 시작으로 유기농 식품 생산ㆍ유통, 캐시미어, 유기농 면을 원자재로 생산한 의류, 라이프스타일 상품, 유기농 인증 받은 원료로 만든 뷰티 상품, 스파를 통한 힐링 서비스 등을 제공하고 있다. 한편 뱀포드는 영국 플래그십 스토어를 비롯해 미국, 캐나다, 홍콩, 유럽 등 50여곳에서 비즈니스를 전개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