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크리에이터스 그라운드’, 7일 코엑스에서 개막

    8월 7일부터 9일까지 서울 삼성동 코엑스 B홀에서 개최, ‘개성 만점’ 브랜드 62개사 참여

    0
    180
    2020 크리에이터스 그라운드

    삼성동 코엑스에서 MZ 세대의 패션과 문화를 대표하는 전시 ‘2020 크리에이터스 그라운드’가 7일 문을 열었다. 이번 전시는 디자인하우스가 이 시대 가장 힙한 크리에이터를 발굴하고 소개해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창작자로 새롭게 조명될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하고자 기획했다.

    오는 9일까지 진행되는 행사에서는 그래피티, 스케이트 보드 등 힙한 스트리트 감성을 담은 ‘스트리트 패션’과 젊은 디자이너들의 크리에이티비티가 묻어나는 ‘어반 컨템포러리 패션’은 물론 힙합 BGM 그루브, 타투 등 일반 컨벤션 전시에서는 보기 힘든 다양한 볼거리가 펼쳐진다.

    MZ 세대의 패션과 문화를 대표하는 전시인 이번 행사에서는 자유로운 감성과 대담성을 특징으로 MZ 세대의 패션 트렌드 중 하나로 자리잡은 ‘스트리트 패션’ 의류 및 신발 잡화 브랜드뿐 아니라 디제잉 특별 공연, 스니커즈 작품 전시 등 다양한 볼거리를 만나볼 수 있다. ‘2020 크리에이터스 그라운드는 오는 9일까지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린다.

    올해는 ‘서브 컬처’를 주제로 62개 브랜드가 참여해 MZ 세대의 자유로운 감성과 특유의 대담함을 담은 다양한 패션 아이템을 선보였다. 전시 공간은 힙합, 스케이트보드, 그래피티 감성을 담은 스트리트 패션 브랜드와 젊은 디자이너들의 크리에이티비티가 돋보이는 어반 컨템포러리 패션 브랜드를 만나볼 수 있는 ‘패션’ 섹션과 스타일을 완성하는 그래픽 및 아트 아이템, 취향을 담은 식음료 아이템을 만나볼 수 있는 ‘패션 플러스’ 섹션으로 구성됐다.

    스트리트 패션 브랜드으로는 글로벌 스니커 아티스트 루디가 런칭한 스트리트 패션 브랜드 ‘테이스트 바이 루디 인 다 하우스’를 비롯해 스트리트 캐주얼 브랜드 ‘알디브이제트’, 스니커즈 브랜드 ‘더 크리커즈’ 등이 참여했다. 어반 컨템포러리 패션 브랜드로는 ‘마더그라운드’, ‘키크’, ‘이오이이’, ‘아수라’ 등 젊은 디자이너들의 실험정신과 크리에이티비티가 돋보이는 브랜드들이 참가해 이들을 만나 볼 수 있다.

    한편 ‘서울윤리적패션’, ‘래;코드’, ‘할리케이’ 등 친환경, 윤리적 소비를 지향하는 MZ세대의 성향을 반영한 지속 가능한 패션 브랜드들도 참가했다.

    패션 플러스 섹션에서는 화려한 문양을 자랑하는 타투 브랜드인 ‘시류 타투’의 대표적인 작품들과 국내외 최정상 타투이스트들의 오리지널 아트를 스티커, 굿즈, 미디어와 접목해 선보이는 타투 브랜드인 타티스트(TATTIST)의 아이템도 소개되며 인기 일러스트 크리에이터 ‘그림왕 양치기’의 ‘약치기 짤 만들기’ 애플리케이션 체험도 가능하다. 또한 국내 수제 맥주 브랜드 ‘핸드앤몰트’, 수제 청 브랜드 ‘달콤한 그녀’ 등 ‘나만의 입맛’에 딱 맞는 미(味)로 또 다른 취향 표출의 수단을 제공하는 F&B 브랜드들도 만나볼 수 있다.

    전시와 더불어 다양한 현장 이벤트도 열린다. 스트리트 컬처의 핵심인 그래피티를 현장에서 직접 즐길 수 있는 라이브 드로잉 퍼포먼스가 행사 첫날에 펼쳐졌다. 이번 행사의 크리에이티브 디렉터로 선정된 그래피티 아티스트 제이플로우가 크리에이터스 그라운드로 연상되는 이미지들을 그만의 개성 넘치는 시그니처 이미지와 함께 6미터가 넘는 벽면에 프리스타일로 그려낸다.

    온라인 클래스 플랫폼 ‘클래스101’의 인기 크리에이터 8인의 온라인 클래스를 오프라인 현장에서 만나볼 수 있는 ‘크리에이터스 그라운드 클래스’도 마련된다. 크리에이터스 그라운드는 오는 9일까지 개최되며, 입장료는 1만원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