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깅스룩, 골프웨어 업계도 스타일링 구현에 적극 활용

0
37

레깅스룩이 여성복과 애슬레저, 스포츠 복종에서 아웃도어, 골프웨어 복종까지 확대되고 있다. 레깅스룩이 패션 업계 전반에 걸쳐 트렌디한 스타일링을 구현하는데 활용되고 있는 것이다.

한성에프아이(대표 김영철)의 ‘레노마골프’가 스타일과 활동성을 모두 갖춘 레깅스 룩을 제안해 젊은 여성 골퍼들 사이에 화제다.

스포츠와 아웃도어, 캐주얼, 스트리트까지 패션 경계가 무너지고 통합되는 보더리스 현상이 지속되면서 레깅스 룩이 필드와 일상의 경계를 뛰어넘는 골프웨어로 각광받고 있다.

레깅스 스타일의 골프웨어는 골프 연습장, 스크린 골프 등 실내에서 운동하는 젊은 여성 골퍼 중심으로 많이 찾고 있다. 특히 특수 원단을 사용한 ‘레노마골프’의 레깅스는 짧은 길이의 스커트보다 활동성과 스타일을 모두 만족시켜 주어 2030 여성들 사이에서 더욱 인기를 끌고 있다.

역동적인 움직임에도 바디를 탄탄하게 잡아주어 근육의 피로감을 덜어주고, 강력한 스트레치로 스윙 동작 시 움직임이 편안하며, 입었을 때 실루엣을 살려주어 연습장에서는 물론 일상생활에서도 스타일리시한 연출이 가능하다.

착용자를 고려해 다양한 사이즈로 출시됐으며 ‘레노마 골프’의 심볼 디자인을 포인트 요소로 색상은 부담스럽지 않는 그레이와 블랙 컬러로 구성해 어떤 상의와도 잘 매치된다.

‘레노마 골프’ 관계자는 “젊은 여성들 사이에 레깅스 열풍이 거세지면서 골프웨어에도 레깅스 룩이 등장하기 시작했다”면서 “뛰어난 신축성과 부드러운 착용감, 기능성에 편안함까지 더해진 ‘레노마 골프’ 레깅스 룩으로 필드, 연습장은 물론 일상생활에서도 편안하고 스타일리시하게 연출하길 바란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