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랙야크, 우먼스 캠페인 뮤즈로 배우 ‘스테파니 리’ 발탁!

도전과 과정 중요시하는 브랜드 철학과 닮은 스테파니 리, 블랙야크 캠페인 얼굴로 선정

0
746

글로벌 아웃도어 브랜드 블랙야크(대표 강태선)가 당당한 매력과 탄탄한 연기력으로 스크린과 안방극장에서 종횡무진 활약을 펼치고 있는 배우 ‘스테파니 리’를 우먼스 캠페인 뮤즈로 선정했다.

‘블랙야크’는 스테파니 리와 함께 다양한 협업 콘텐츠를 선보이며 여성 소비자와의 공감대를 확대할 계획이다. 특히, 교포와 모델이라는 고정관념을 스스로 깨며 배우로서 도전을 이어가고 있는 그녀의 삶 속에 새로운 도전으로 성장을 거듭하고 있는 블랙야크의 철학을 투영, 차별화된 브랜드 스토리를 구축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스테파니 리’는 블랙야크 2018 F/W 시즌 캠페인의 필름과 화보 촬영을 첫 공식 일정으로 소화한다. 이번 촬영에서 그녀는 광활한 자연 앞에서 새로운 도전을 앞둔 여성의 심리적 순간을 표현하며 그녀만의 당당하고 진정성 있는 매력을 발산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또, 건강한 아름다움으로 많은 여성들의 워너비로 손꼽히고 있는 스테파니 리가 소화할 아웃도어 스타일도 주목하고 있다. 꾸미지 않은 듯 자연스럽지만 본인만의 개성을 놓치지 않는 그녀의 패션 감각을 녹여내 블랙야크 이번 시즌 제품을 감각적으로 표현할 예정이다.

‘블랙야크’ 마케팅본부 김영훈 이사는 “새로운 도전과 그 과정을 중요하게 생각하는 브랜드 철학과 스테파니의 라이프 스타일이 서로에게 긍정적인 영향을 주며 시너지를 낼 수 있을 것이라 판단했다”며 “당당하고 주체적인 여성상을 통해 건강한 아름다움에 대해 공감할 수 있는 다양한 협업 콘텐츠로 만들어 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스테파니 리는 지난 달 종영한 MBC 드라마 ‘검법남녀’에서 국립과학수사연구원 약독물과 연구원 ‘스텔라 황’ 역할을 맡아 안방 극장에 눈 도장을 찍었으며, 다음달 중순 개봉 예정인 영화 ‘안시성’에서 조인성과 호흡을 맞추며 걸크러쉬를 발휘하는 무사 ‘달래’역으로 스크린 활약을 기대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