쉐이크쉑, 20일 ‘대전 갤러리아 타임월드’ 오픈

0
84

SPC그룹(회장 허영인)은 20일 ‘대전 갤러리아 타임월드’에 쉐이크쉑 14호점을 개점한다고 19일 밝혔다. 쉐이크쉑 14호점은 대전ㆍ충청권에서 최대 매출을 기록하고 있는 백화점인 ‘갤러리아 타임월드’ 별관인 이스트(EAST) 1층에 472.9㎡, 147석 규모로 자리잡았다.

‘쉐이크쉑 대전 타임월드점’은 대전의 시화(市花)인 목련에서 영감을 얻어 ‘블루밍 가든(Blooming Garden)’ 콘셉트의 매장을 연출했다.

특히, 스트리트 아티스트 ‘정크하우스’와 협업해 대전의 랜드마크와 만개한 목련을 표현한 아트워크를 설치하여 지역사회와 조화로운 분위기를 표현했다. ‘대전 타임월드점’에서는 대전광역시가 안전한 농산물로 인증한 ‘한밭가득 밤’과 쉐이크쉑의 바닐라 커스터드를 조합한 디저트 ‘대전 밤 밤(Daejeon Bam Bam)’을 시그니처 메뉴로 선보인다.

‘한밭가득’은 대전광역시가 생산과 유통단계에서 안전성을 인증한 로컬푸드에 부여하는 대전광역시 로컬푸드 공동 브랜드이다. 또한 대전의 로컬 수제 맥주 브랜드 ‘더랜치브루잉(The Ranch Brewing)’의 ‘유자 퓨어 에일(Yuja Pure Ale)’과 ‘브룻 IPA(Brut IPA)’도 ‘대전 타임월드점’에서만 판매한다.

‘대전 타임월드점’ 첫 방문 고객에게는 ‘정크하우스’와 협업해 디자인한 ‘아티스트 노트’를 포함해 쉑블록, 쉑모자, 양말, 필름카메라, 에코백 등으로 구성된 ‘쉐이크쉑 스페셜 키트’를 제공한다.

쉐이크쉑 관계자는 “부산과 대구에 이어 세 번째 비수도권 매장을 대전에 선보이게 됐다”며 “앞으로 더욱 다양한 지역에서 쉐이크쉑의 맛과 호스피탈리티(hospitality, 따뜻한 환대) 문화를 알릴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