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트리트 패션 브랜드 비토우 (betow), 티셔츠 프로젝트 진행!

뉴욕 크리에이터 디렉터 ‘조엘 킴벡’, 유튜버 ‘현실스타일러’ 콜라보

0
34

하이엔드 스트리트 캐주얼을 표방하며 2018 S/S 서울에서 런칭한 패션 브랜드 비토우(betow) 가 2020 프리 콜렉션으로 ‘티셔츠 프로젝트’ 를 전개한다.

비토우(betow) 의 티셔츠 프로젝트는 뉴욕과 서울에서 활동하는 흥미로운 두 명의 크리에이터들이의 협업을 통해 티셔츠 12종을 선보인다. 첫 번째 크리에이터는 뉴욕을 베이스로 활동하는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조엘 킴벡(Joel Kimbeck) 이 이끄는 ‘스튜디오 핸섬(STUDIO HANDSOME)’ 이다.

스튜디오 핸섬은 메종 키츠네, 빔즈, 맨하탄 에이스 호텔 등과의 협업, 3CE, 신세계 인터내셔널 등 많은 브랜드의 프로덕트 생산과 컨설팅을 진행해왔으며 스튜디오 핸섬은 뉴욕에서 발견한 타이포와 그래피티를 재해석하여 ‘뉴욕의 한순간’ 을 표현한 3가지 라인 (‘Typograffiti’, ‘Rockaway Fishing Club’ , ‘Hotel Handsome’) 에 스웨트 셔츠, 후드티셔츠, 반팔티셔츠 등 총 10종을 선보인다.

‘티셔츠 프로젝트’의 두번째 크리에이터는 패션 유튜버 ‘현실스타일러’ 다. 스타일리스트이자 작가 ‘오빠의 옷빨’인 그는 이번 프로젝트에서 그는 ‘24시간, 7일 동안 매일 입다’ 라는 의미를 담은 ‘247’ 을 시그니처 로고로 정하여 데일리 이너로 입을 수 있는 모크넥 및 스웨트 셔츠 2종을 선보인다.

비토우(betow) 의 티셔츠 프로젝트의 상품들은 팝업스토어를 통해 만나 볼 수 있다.

일민미술관에서 열리는 ‘카페 티셔츠’ 팝업스토어는 12월 3일 ~ 12월 15일까지 진행하며 럭셔리 편집숍 한스타일 청담점에서 12월 9일 ~ 12월 24일까지 구매가 가능하다. 온라인에서는 12월 6일 무신사 단독 선발매와 샵오티티닷컴에서 만나볼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