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수수제화, 콜라보레이션 프로젝트로 패션 브랜드에서 선보여

0
117

‘2020서울특별시 성수수제화 활성화 지원사업’ 위탁사인 ㈜디노마드(대표 이대우)는 ‘성수수제화 콜라보레이션 프로젝트’를 통해 성수수제화 공장과 패션 브랜드가 함께 개발한 상품을 출시한다.

올해 5월부터 추진된 본 프로젝트는 성수수제화 산업의 새로운 상품 트렌드를 제시하고자 디자이너 브랜드인 ‘스튜디오 오유경(STUDIO OHYUKYOUNG)’, ‘뮌(MUNN)’, ‘그라더스(grds)’가 참여하였으며, 성수수제화 공장 3곳(라플로채니, 누보, 미닉스)이 공모로 선정되어 수제화 상품 개발이 진행되었다.

수제화 산업의 중심지인 성수동인 만큼 평균 30년 이상의 경력을 가지는 제작자들의 노련한 기술에 패션 브랜드만이 가진 감각적인 디자인이 더해져, 유행에 민감한 국내 소비자들의 요구에 따라 디자인과 품질 모두를 만족할 수 있는 상품으로 개발 되었다.

이번 콜라보레이션 개발 상품의 전체 콘셉트는 ‘New Basic’으로 좋은 소재, 훌륭한 기술, 정중한 태도를 주요 테마로 하여 각 패션 브랜드가 가진 아이덴티티를 살린 ‘새로운 베이직(기본)’을 만들어 내었다.

상품명은 스튜디오 오유경X라플로채니 ‘Flat Line Shoes(남녀 공용)’, 뮌X누보 ‘Black Croc Derbys(남성화)’, ‘Black & White Penny Loafers(남성화)’, 그라더스X미닉스 ‘balmoral 08(남녀 공용)’이며, 각 브랜드에서 보유하고 있는 온ㆍ오프라인 플랫폼을 통해 구매 가능하다.

각 상품은 스튜디오 오유경X라플로채니 11월 말, 뮌X누보와 그라더스 12월 중순에 각 브랜드가 보유하고 있는 온ㆍ오프라인 플랫폼에서 판매가 진행된다.

성수수제화 활성화 지원사업 관계자는 “콜라보레이션 프로젝트인 만큼 성수수제화 공장과 패션 브랜드가 협력함으로써 상호 간 시너지 효과를 통해 경쟁력을 높이고, 나아가 성수수제화 산업에 새로운 상품 트렌드를 만들어 내길 기대한다”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