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백화점, 첫 비대면 연말 맞아 ‘더현대닷컴’ 선물 주문 급증

0
217

연말을 앞두고 현대백화점이 ‘더현대닷컴’ 모바일 앱에서 운영중인 ‘선물서비스’ 주문량이 급증하고 있다. 사회적 거리두기 강화로 오프라인 모임을 비대면 선물로 대신하는 수요가 반영됐다는 분석이다. 현대백화점은 이달 1일부터 20일까지 ‘더현대닷컴 선물서비스’의 주문 건수가 지난해 같은 기간과 비교해 350% 증가했다고 22일 밝혔다. 이는 같은 기간 ‘더현대닷컴’ 전체 주문 건수 신장률(32%)의 10배에 달하는 수준이다.

특히, 전체 주문 건수 가운데 연말 수요가 높은 상품군의 비중이 지난해와 비교해 크게 높아졌다. 샤넬·클라란스·디올·록시땅 등 수입화장품의 선물 주문 비중은 52.8%로 지난해(28.9%)보다 두 배 가까이 늘었고, 유아동 상품군 선물 비중도 17.4%로 지난해(11.1%)와 비교해 1.5배 늘었다.

현대백화점 관계자는 “더현대닷컴 선물서비스 주문량 증가에는 올 초 코로나19 확산 이후 처음 맞는 연말인데다 최근 사회적 거리두기로 송년회 등 모임이 줄어들 것으로 예상되면서, 이를 대신해 선물을 통해 마음을 표현하고자 하는 고객들의 심리가 영향을 준 것으로 보고 있다”고 말했다.

‘더현대닷컴 선물서비스’는 ‘더현대닷컴’ 모바일 앱에서 구입한 상품을 상대방의 주소를 모르더라도 휴대폰 번호를 알거나 카카오톡 친구로 등록돼 있으면 각각 문자(SMS)와 카카오톡 메시지를 통해 선물할 수 있는 서비스다. 모바일앱 상품 화면에서 구매하기 대신 ‘선물하기 버튼’을 누른 후 받는 사람의 핸드폰 번호를 입력하고 결제하면 메시지가 발송된다.

‘더현대닷컴 선물서비스’는 현대백화점 압구정본점 등 전국 15개 전 점포에 입점한 1200여 개 브랜드 대상으로 운영 중이다. 화장품·준보석·식품·유아동·의류 상품군뿐만 아니라 덴마크 프리미엄 오디오 브랜드인 ‘뱅앤올룹슨’, 뉴욕 스타일의 홈퍼니싱 브랜드 ‘웨스트 엘름’ 등 고가의 리빙 상품까지 100만여 개 상품 모두 서비스를 활용해 선물할 수 있다.

현대백화점은 연말 선물 수요를 잡기 위해 오는 27일까지 더현대닷컴에서 다양한 행사를 진행한다.
우선 행사 기간 동안 ‘연말연시 선물 기획전’을 열고 다이어리·캔들(양초)·식기 등 200여 개 상품을 선보이며, 프랑스 향수 브랜드 ‘아틀리에 코롱’, 이탈리아 코스메틱 브랜드 ‘산타마리아노벨라’ 등 수입 화장품 기획전, 무스너클·파라점퍼스 등 수입 프리미엄 패딩 기획전도 진행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더머니’ 적립금을 구매 금액별로 최대 10%까지 증정하는 프로모션(12/25~27)도 진행한다.

현대백화점 관계자는 “비대면 선물 수요를 잡기 위해 연말까지 행사와 프로모션을 확대 운영한다”며 “앞으로도 트렌드에 맞는 다양한 콘텐츠와 고객 편의성을 높인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선보일 계획”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