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무’가 선보인 가드닝 컨셉 카페 ‘카페무’는?

0
2360

디자이너 브랜드 ‘데무(DEMOO)’가 롯데백화점 부산본점 리뉴얼과 함께 선보인 ‘카페무’가 인기를 끌고 있다.

‘데무’는 지난 9월 8일 롯데백화점 부산본점 매장을 리뉴얼 오픈했다. 새롭게 단장한 롯데부산점 매장에는 가드닝 컨셉의 카페 ‘카페무’가 숍 인 숍(shop in shop) 형태로 함께 문을 열었다.

특히 ‘카페무’는 디저트, 티, 가드닝 분야의 유명 업체들과 콜래보레이션을 통해 인테리어와 메뉴를 구성하여 화제를 모았다. ‘카페무’의 디저트는 부산 서면의 유명한 카페인 ‘커먼가든(common garden)’과의 협업을 통해 선보이며, 티는 미국의 티 전문 브랜드 ‘타바론(Tavalon)’, 커피는 전문 로스팅 업체 ‘빈프로젝트(BEANPROJECT)’와 손을 잡았다. 아울러 ‘카페무’의 싱그러운 가드닝 인테리어는 플랜트 디자인 스튜디오 ‘슬로우파마씨(SLOWPHARMACY)’가 참여했으며, 매장 인테리어는 ‘디자인유리’가 함께 선보였다.

‘카페무’는 오픈 이후부터 쇼핑객의 발길이 이어지며 입소문을 타고 있다. ‘카페무’를 방문하기 위해 롯데부산점 매장을 찾는 사람들이 생겨날 정도다.

최윤모 ‘데무’ 이사는 “쇼핑을 하다가 지쳤을 때 쉬어 갈 수 있는 싱그러운 공간이 있으면 좋겠다는 생각으로 ‘카페무’를 구상했다”며 ”한 자리에서 아름다운 식물들과 차, 커피, 디저트를 모두 즐길 수 있어 고객들에게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