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상트, ‘완전체’로 돌아온 ‘터보 OG’, ‘터보 블랙라벨’ 선보여.

- OG와 블랙라벨, 두 가지 매력의 터보를 만나다.

0
876

프리미엄 스포츠 브랜드 ‘데상트(DESCENTE)’가 어글리 슈즈 트렌드를 데상트만의 프리미엄하고 어센틱한 무드로 재해석한 ‘데상트 터보(TURBO)’를 새로이 선보였다.

2014년부터 출시되어 매년 기록적인 ‘완판’의 주인공이었던 ‘터보(TURBO)’. 2018년형으로 새롭게 재탄생하여 서로 다른 매력의 두 가지 라인으로 출시되었다.

2014년 그 모습 그대로 터보의 오리지널리티를 살린 ‘터보 OG’는 레트로한 무드 속에서 블랙 & 화이트 모노 컬러의 시크함을 느낄 수 있는 오리지널의 진수를 보여준다. 한편, 터보 블랙라벨은 프리미엄한 컬러감과 라벨링 디자인으로 한 단계 업그레이드된 ‘완전체’의 모습으로 돌아왔다.

깔끔한 블랙 & 화이트 컬러와 시크함의 정석이 된 올블랙, 강렬한 포인트가 되는 레드, 그리고 신비로운 실버 컬러까지 다양한 컬러 라인업으로 무장한 블랙라벨을 만나볼 수 있다.

매력적인 디자인은 물론 안정적이고 편안한 착화감까지 지닌 데상트 터보는 데상트 이샵을 비롯한 모든 온오프라인에서 구매 가능하다.